Image copyright Getty Images 40대 중년의 걸음걸이에서 노화 정도를 알 수 있다는 연구가 나왔다.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과 미국 듀크 대학 공동 연구진은 40대에서 걷는 속도가 느린 실험군이 대체로 빨리 노화하고, 뇌 크기도 작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이번 발표가 "경이롭고 놀라운 발견"이라고 자평했다. 65세 이상을 진료할 때는 보행 속도를 두고 환자의 상태를 진단하기도 한다.보행 속도가 폐...
Image copyright AFP 이미지 캡션 시리아 내 쿠르드군에 대한 공습이 시작된 지난 9일 이후 수십 명이 사망했다 시리아 정부가 터키의 공격을 저지하기 위해 북부 국경 지역에 군대를 파견하기로 합의했다고 시리아 내 쿠르드족이 밝혔다.시리아 국영 방송은 앞서 정부군이 북쪽에 배치됐다고 보도했다.이는 미국이 해당 지역을 '견딜 수 없는' 상황을 이유로 그 지역에서 남아 있는 모든 군대를 철수시키기로...
Image copyright 뉴스1 이미지 캡션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전격적으로 사의를 밝혔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전격적으로 사의를 밝혔다.조 장관은 이날 오후 2시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라며 "저는 오늘 법무부 장관직을 내려놓는다"고 밝혔다.같은 날 오전 검찰의 직접수사 축소 등 개혁안을 발표하고 약 3시간 만에 사퇴를 발표한 것이다. 지난달 9일 취임했다.조국 청문회는 어쩌다 여기까지 왔을까 청와대,...
Image copyright Reuters 이미지 캡션 지난 주말 홍콩에서 열린 평화 집회는 이후 전경과 시위대 사이 충돌로 이어졌다 홍콩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시진핑 국가주석이 중국을 분열시키려는 시도가 있다면 "몸이 부서지고 뼛가루로 산산조각이 날 것"이라고 경고했다.시 주석의 이같은 발언은 13일 네팔 국빈 방문 중에 나온 것이라고 중국 국영방송 CCTV가 보도했다.이 시위 참가자는 사실 위장한 경찰이었다홍콩...
Image copyright Reuters 케냐의 엘리우드 킵초게가 비공식 남자마라톤 세계 신기록을 세운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여자마라톤에서도 16년 만에 세계기록이 깨졌다. 케냐의 브리지드 코스게이는 13일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2019 시카고 마라톤'에서 2시간 14분 4초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2003년 런던 마라톤에서 폴라 래드클리프가 세운 2시간 15분대 기록을 무려 81초나 앞당겼다. 킵초게, 마라톤 '2시간 장벽' 최초로 돌파코스게이 Image copyright Reuters...